cpbc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교회뉴스

홈 > 프로그램 > 교회뉴스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사순시기의 의미와 실천사항에 대하여(2)

광주가톨릭평화방송 | 2019/03/12 18:03

ⓒ 광주가톨릭평화방송
 

프로그램명: ‘향기로운 오후, 주님과 함께’(선교프로그램)


방송시간: 312(), 오후 235250


방송 제작 및 진행: 제작 조미영 PD, 진행 박소현 아나운서


주제: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사순시기의 의미와 실천사항에 대하여(2)


 


진행자: 사순 시기가 되면 미사 전례 안에서 바뀌는 것들이 있는데요?



손석준 교수: 이 기간 동안 미사 때에 제의 색은 보랏빛(자색)으로 바뀌며, 미사 중에 늘 부르던 "알렐루야""대영광송"은 하지 않습니다. 사순시기에는 화려하고 웅장한 미사 성가와 악기 연주를 자제하고 참회와 화해를 주제로 한 단순하고 차분한 노래를 부르게 됩니다.


 


진행자: 사순 시기에는 왜 알렐루야를 하지 않나요?


 


손석준 교수: 복음 낭독 전에 노래하는 알렐루야는 히브리어로 주님을 찬양하여라!’는 뜻입니다. 이는 주님의 부활을 기뻐하며 외치는 환호이기에 주님의 수난을 묵상하는 사순 시기부터 파스카 성야 전까지 노래하지 않습니다. 히브리말로 할렐은 찬양하라는 뜻이고, ‘는 야훼(주님)의 약칭입니다. 알렐루야는 주님의 부활을 찬양하는 대표적인 환호이므로 부활 시기에 특별한 의미를 지닙니다. 사순 시기 시작부터 파스카 성야 전까지는 알렐루야 대신에 다음과 같은 환호를 선택적으로 합니다. “그리스도님, 찬미와 영광 받으소서.” “말씀이신 그리스도님, 찬미 받으소서.”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그리스도님, 찬미 받으소서.”


 


진행자: ‘대영광송도 바치지 않죠?


 


손석준 교수: 사순 시기는 주님의 수난을 묵상하며 참회하고 속죄하는 시기이다. 이러한 전례 시기는 축제의 노래와 맞지 않으므로 대영광송을 부르지 않습니다. 대영광송은 교회가 성령과 함께 성부와 성자께 영광을 드리는 대표적인 찬미가입니다. 대림과 사순 시기를 제외한 모든 주일과 대축일, 축일에, 그리고 성대하게 지내는 특별한 전례를 거행할 때는 대영광송을 노래하거나 낭송합니다. 대영광송은 기쁨과 환희를 드러내는 것이므로 사순 시기와 대림 시기에는 바치지 않습니다.


 


진행자: 사순시기 동안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손석준 교수: 사순시기의 보속과 희생은 개인적인 차원에만 머물러서는 안 되고 외적이고 사회적”(전례헌장110)이어야 합니다. 진정한 회개와 보속의 삶은 개인적인 절제와 희생뿐 아니라 이를 통해 모아진 결실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는 외적 실천이 동반되어야 한다는 뜻입니다. 일상생활 속에서 사랑과 봉사와 선행을 실천하는 사순시기가 되어야 합니다. 자신을 희생하고 봉사하여, 지난날의 잘못에 대하여 뉘우치고, 그리스도께서 가르쳐 주신 바를 잘 지키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먼저 극기의 정신을 스스로 가져야 하고, 절제와 가난한 이웃에게 사랑을 베푸는 등 사순절을 그리스도와 함께 지내야겠습니다. 예를 들어서 금식과 금육을 하는 것이나, 자신이 좋아하는 것 가운데 끊기 어려운 한 가지를 골라 절제해보기(휴대전화 내려놓기, 게임 시간 줄이기, 용돈 줄이기), 매주 금요일 십자가의 길 하기, 고해성사 보기 등이 있는데요. 자신만의 사순시기 약속을 정해보면 좋겠습니다.

 



진행자: 본당에서 사순시기가 시작되면서 사순 저금통이나 단식재봉투를 놔두고 가져가라고 하는데요, 이건 왜 이렇게 하는 건가요?


 


손석준 교수: 저금통은 화폐가 나오기 이전인 고대부터 재앙을 피하기 위해 가장 고귀하고 성스러운 물건을 모아 신에게 바친 데서 유래합니다. 오늘날과 같은 저금통은 기원전 3세기경부터 신전에 바칠 용도로 돈을 모았던 토기제품이 최초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교회에서는 특히 사순시기에 우리의 구원을 위해 고통 받으신 예수 그리스도를 기억하며 함께 희생과 나눔의 생활을 권고합니다. 재의 수요일에 행하는 단식과 매주 금요일에 행하는 금육도 단순히 형식적인 것이 아니라 절제를 통해 불우한 이웃을 돕는데 그 의미가 큽니다. 교회에서는 사순 시기가 시작되기 전에 저금통을 나누어주는데 부활 주일에 봉헌되어 저금통의 돈은 사회복지 기금 등으로 전해지게 됩니다. 그러나 최근 이 사순 저금통을 집으로 가져가 돈을 모아 봉헌하는 이들이 많이 줄어들고 있다고 합니다. 요즘엔 동전들을 하찮게 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자그마한 저금통에 가득 모인 우리들의 정성은 가난하고 소외된 이웃들에게 큰 기쁨과 사랑으로 다가갈 수 있게 도와줍니다. 많이 가진 자만이 베풀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진행자: 사순 시기가 되면 십자가의 길을 많은 신자들이 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십자가의 길에 대해서도 알려주세요.


 


손석준 교수: 이 기도는 예수님의 수난과 죽음을 묵상하며 바치는 기도입니다. 그리스도께서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하여 돌아가시기 직전에 걸으신 수난의 길을 묵상하며 십자가의 길을 많이 하는 것은 사순절 기간 중의 특히 의미 있는 기도가 됩니다. 성당이나 성지, 공소에는 십자가의 길이 있습니다. ‘14라고도 하는 십자가의 길에는 예수님께서 빌라도 앞에서 재판을 받으신 후 십자가를 지고 골고타의 죽음에 이르기까지 일어났던 열네 가지 중요한 사건이 성화 또는 조각으로 표현되어 있습니다. 신심행사 중 가장 널리 알려지는 예식이 됩니다. 십자가의 길을 묵상하다 보면 예수님의 참혹한 죽음을 더 깊이 체험할 뿐 아니라, 진정으로 우리를 구원하신 예수님께 감사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십자가의 길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각각의 처가 기념하는 예수님의 수난 사건들을 통해 우리가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영광으로 기념하고 그 안에 우리의 구원과 생명과 부활이 있음을 깨닫는 것입니다.


 


진행자: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손석준 엘리야 교수님과 함께하는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 오늘은 사순시기에 대해 자세히 알아봤습니다. 교수님 오늘 말씀 잘 들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저작권자(c)광주평화방송,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번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탑뉴스 광주가톨릭대 제8대 김혁태 총장 신부 오는 23일 취임 미사 봉헌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8 173
167 <선교> '세계 가톨릭과 한국 가톨릭 소식'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9 63 -
166 <선교> 해외 선교사제 파견미사 현장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8 173 -
165 천주교광주대교구, 15일 국재량·전창범 신부 해외파견미사 봉헌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5 293
164 <사순시기 연속보도-1>‘사순시기, 이것이 궁금하다’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3 166
163 천주교광주대교구, 3·1절 영화 할인제휴...교구 신자들에 관람 기회 제공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5 76
162 <선교> '세계 가톨릭과 한국 가톨릭 소식'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4 108 -
161 <선교> 가톨릭 사제가 들려주는 도덕경 이야기-렘브란트, 에디뜨 삐아프와 도에 이르는 길(2)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3 414 -
160 <선교> 가톨릭 사제가 들려주는 도덕경 이야기-렘브란트, 에디뜨 삐아프와 도에 이르는 길(1)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3 471 -
159 천주교광주대교구, 지역복음화율 10.82%....신자 증가율은 최근 10년比 '최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07 204
158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사순시기의 의미와 실천사항에 대하여(2)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2 188 -
157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사순시기의 의미와 실천사항에 대하여(1)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2 221 -
156 광주인권평화재단 등, 다음달 6일 광주서 강우일 주교의 ‘똑똑콘서트’ 개최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2 108
155 <선교> 사순시기 의미 및 신자들의 다짐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1 236 -
154 천주교광주대교구 화정3동본당 청소년들, 중국·캄보디아서 국경 초월한 사랑 전해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11 253
153 순천성가롤로병원, 10일부터 방글라데시서 ‘의료 나눔’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3/08 56
[처음] [이전5] 1 [2] [3] [4] [5] [다음5]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