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램
오늘의 강론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07월 03일(수) 대성동본당 박종원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 2019/07/03 08:00




07월 03일 (수) 오늘의 강론


-오늘은 성 토마스 사도 축일입니다.
토마스는 “내게 보여주시오”라고 말하는 스타일의 사람입니다.
직접 보기를 원하는 토마스 사도에게 예수님께서는 손과 옆구리를 보여주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네 손가락을 여기 대 보고 내 손을 보아라. 네 손을 뻗어
내 옆구리에 넣어 보아라. 그리고 의심을 버리고 믿어라”(요한 20,27)라고 말씀하십니다.
예수님의 보여주심은 토마스에게도 부활을 마주하게 합니다.
그리고 가장 확실한 고백을 합니다. “저의 주님, 저의 하느님”이라고 외칩니다.
토마스의 고백은 사실상 예수님의 현존 속에서 하느님을 보았다는 것입니다.
토마스는 예수님을 볼 때 하느님을 보는 것이라는 사실을 이해하게 된 것입니다.
이제 예수님께서는 토마스뿐만 아니라 우리들에게도 다음과 같이 말씀하십니다.
“너는 나를 보고서야 믿느냐?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은 행복하다.”(요한 20,29)
...
어른이 어린 아이가 될 수 있을까요?
동네의 어린 아이들 가운데에서 함께 뛰놀기 위해서는 나를 제한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나를 제한한다는 것은 예수님께서 그러하셨듯이 사랑을 내어주는 삶을 증명해 보이는 것입니다.
‘보여 봐라’하고 요구하는 것이 아니라 보여주는 삶, 내어주는 삶.
이 삶 아래 십자가 죽음이 있다는 사실을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을 얼마나 복될까요?

(방송 내용 중..)

목록
이전글
 
다음글
  .

연번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1003 04월 27일(월) 율촌본당 신영철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7 302 -
1002 04월 25일(토) 연산동본당 김재중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5 149 -
1001 04월 24일(금) 연산동본당 김재중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4 309 -
1000 04월 23일(목) 연산동본당 김재중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3 311 -
999 04월 22일(수) 화정3동본당 박공식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2 338 -
998 04월 21일(화) 화정3동본당 박공식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1 332 -
997 04월 20일(월) 화정3동본당 박공식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20 329 -
996 04월 18일(토) 남동본당 김종원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8 141 -
995 04월 17일(금) 남동본당 김종원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7 313 -
994 04월 16일(목) 남동본당 김종원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6 332 -
993 04월 15일(수) 광주가톨릭대학교 허찬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5 313 -
992 04월 14일(화) 광주가톨릭대학교 허찬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4 297 -
991 04월 13일(월) 광주가톨릭대학교 허찬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3 289 -
990 04월 11일(토) 우산동본당 김희성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2 130 -
989 04월 10일(금) 우산동본당 김희성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10 420 -
988 04월 09일(목) 우산동본당 김희성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09 379 -
987 04월 08일(수) 동림동본당 배재승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08 388 -
986 04월 07일(화) 동림동본당 배재승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07 334 -
985 04월 06일(월) 동림동본당 배재승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06 385 -
984 04월 04일(토) 경동본당 기영호 신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20/04/04 173 -
[처음] [이전5] 1 2 3 4 5 [다음5] [마지막]


Top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