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램
일반뉴스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5·18재단 등 67개 사회단체 “홍콩 폭력 진압 중단하라”
첨부파일1 518기념재단로고.jpg(25kb)

광주가톨릭평화방송 | 0000/00/00 00:00

ⓒ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광주가톨릭평화방송) 이선영기자 = 홍콩 민주화 요구 시위를 지지하는 시민사회단체들이 홍콩과 중국정부에 대해 무차별 폭력진압을 중단할 것을 요구하고, 한국 정부에 대해서도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5·18기념재단 등 67개 단체로 구성된 홍콩의 민주주의를 지지하는 시민모임은 어제(14)성명을 통해 홍콩과 중국 정부는 무차별적인 폭력 진압을 즉각 중단하고, 한국 정부는 홍콩 인권 침해에 대한 입장을 표명하라고 주장했습니다.


 


단체들은 홍콩 시민은 송환법 개정과 홍콩의 자치권이 보장되지 않는 현실에 분노해 지난 3월부터 8개월째 거리로 나서고 있다면서 특히 지난 4일 시위 도중 경찰이 쏜 최루탄을 피하려다 주차장에서 추락한 것으로 알려진 홍콩과기대 학생 차우츠록은 어제 오전 끝내 숨을 거뒀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홍콩과 중국 정부는 시위대에 대한 폭력 진압을 즉각 중단해야 하며, 경찰의 폭력 진압에 대한 독립적인 조사위원회를 설치하고 오는 24일로 예정된 구의회 선거도 예정대로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단체들은 끝으로 군부독재시절 국제사회가 한국의 민주화 운동에 관심과 지지를 보낸 것처럼 이제는 한국도 홍콩에서 일어나는 민주화 열망에 침묵하지 않고 더 많은 관심과 지지를 보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저작권자(c)광주가톨릭평화방송,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작성일 : 2019-11-15 09:36:56     최종수정일 : 0000-00-00 00:00:00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p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