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pbc 광주가톨릭평화방송

향기로운 오후, 주님과 함께

홈 > 프로그램 > 향기로운 오후, 주님과 함께 > 참여하기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광주평화방송 개국23주년 축하합니다.^^♡

문희경 | 2019/06/05 15:33

향기로운오후주님과함께
먼저  개국 23주년
참으로 축하합니다.
청취자를 위해 거듭나는 '' 광주 평화방송 ''
신앙인들의 은총의 길라잡이 향기로운오후 주님과 함께.
지역 시민으로서  자부심을 갖게해주는 광주평화방송 탁월한방송입니다.
아울러  우리 김희중 대주교님 말씀은  참으로  
언중 유골. 감히  느낌을 표현하자면. 후레쉬하며.단백하고.
박하사탕 처럼 개운하고. 기분도 좋고. 짧은 강론 말씀 같은데.깊히 있는 말씀. 오래오래
심금을 울리며. 곧 쉽게 실행 해지는 선한
신앙인이 될수있어 기쁩니다  오늘 말씀또한. 우리 자세
평화적  나와 내가정 함께.내이웃 평화. 또한  인도주의적.
너무나 감사합니다..
지난  사슌특강도 1회용 줄이고 아예사용하지 않기. 그 어려운것을  바쁜 워킹맘이
해  넀지 말입니다. 직장에서도. 덕분에 어찌나 스스로 자랑스럽고 행복했던지요.
그리고 평화를 위한기도. 저녁 9시 알람 .평화를 위한기도. 아이들과 가정에서도 시크한 사춘기 아들들과
짧지만  기도 탁월 했습니다.


오늘도 퇴근해 오늘 대주교님말씀 가정에서
아이들과 되새기며.
늘 깨어있는  신앙인이되고
바로 실천하는 하느님 자녀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이나라에  이토록 훌륭한분 우리
모두를 위한 분
남.녀.노소. 사회적약자.
또  아픈 모두를 위해 기억하시고. 진실로  위로해주시는 큰분

김희중 대주교님을
보내주신 하느님께
감사와 찬미영광돌리며
김희중  대주교님  영육간의건강을 위해 기도드립니다

그리고  김 상담심리 또한 감사합니다. 양육자  부모의 역활. 어린시기  부부싸움의 원동력이죠. 말씀 감사합니다
광주대교구본촌동 성당
마리아도미니카입니다

 

연번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1382 (9/23일) 국악성가-'축복의 잔은' 악보 담당PD 2019/09/16 5
1381 (9/16일) 국악성가-'눈물로 씨뿌리던 사람들' 악보 담당PD 2019/09/09 17 +1
1380 (9/9일) 국악성가-'어화 벗님네야(사향가)' 악보 담당PD 2019/09/02 26 +1
1379 (9/2일) 국악성가-'순교성인찬가' 악보 담당PD 2019/08/26 31
1378 (8/26일) 국악성가-'한 세상 살다 가는' 악보 담당PD 2019/08/19 32
1377 (8/19일) 국악성가-'나 너희에게 맑은 물을 부으리니' 악보 담당PD 2019/08/12 71 +1
1376 (8/12일) 국악성가-'오피르의 황금으로 단장한 왕비' 악보 담당PD 2019/08/02 63 +1
1375 (8/05일) 국악성가-'하늘로 오르시네' 악보 담당PD 2019/07/31 96
1374 (7/29일) 국악성가-'주님 제 목숨을' 악보 담당PD 2019/07/22 53 +1
1373 (7/22일) 국악성가-'십자가를 살아라' 악보 담당PD 2019/07/15 75 +1
1372 (7/15일) 국악성가-'오소서 주님' 악보 담당PD 2019/07/08 64
1371 (7/8일) 국악성가-'주님의 집으로 가세'악보 담당PD 2019/07/02 93
1370 (7/1일) 국악성가-'성수를 뿌려주소서'악보 담당PD 2019/06/24 81
1369 (6/24일) 국악성가-'성체송가'악보 담당PD 2019/06/17 105 +1
1368 안녕하세요. 누가 옳은지 궁금합니다~~. 김대건 2019/06/14 67 -
1367      [RE]안녕하세요. 누가 옳은지 궁금합니다~~. 담당PD 2019/06/14 39 -
[처음] [이전5] 1 [2] [3] [4] [5] [다음5]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