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pbc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교회뉴스

홈 > 프로그램 > 교회뉴스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성모성월 및 미사 참례에 대해(1)

광주가톨릭평화방송 | 2019/05/07 18:07

ⓒ 광주가톨릭평화방송
 

프로그램명: ‘향기로운 오후, 주님과 함께’(선교프로그램)


방송시간: 57(), 오후 235250


방송 제작 및 진행: 제작 조미영 PD, 진행 박소현 아나운서


주제: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성모성월, 미사 참례, 전례 언어에 대하여(1)


 


진행자: 이 시간은 가톨릭 전례를 평신도의 눈높이에서 생각해보는 시간입니다.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손석준(엘리야) 교수와 이 시간 함께합니다. 교수님, 먼저 우리가 지금 보내고 있는 성모성월에 대해서 알아볼게요. 성모성월은 언제, 왜 제정이 됐나요?


 


손석준 교수: 절기  가장 아름답고 생명의 기운이 용솟음치는 달이 5월입니다그래서 예나 지금이나 5월을 ‘계절의 여왕이라 합니다교회는 해마다 5월을 성모 성월로 지냅니다. 하느님의 어머니이시고 믿는 이들의 어머니이시며 한국 교회의 수호자이신 성모님을 특별히 공경하고 그분에 대한 신심을 더욱 두텁게 하려는 것입니다. 교회가 성모성월을 제정한 것은 인간 구원을 위해 끊임없이 전구하고 계시는 성모님 은혜에 감사하기 위해서입니다성모 마리아가 보여준 하느님께 대한 순명과 사랑이야말로 우리가 본받아야  신앙의 모범이란 것입니다.


 


진행자: 성모님께서 보여주신 하느님께 대한 순명의 모습들, 그렇기 때문에 가톨릭 신자들에겐 공경의 대상이잖아요?


손석준 교수: 성모 마리아를 온 인류의 어머니이시며 교회의 어머니로 공경하는 교회는, 전례주년을 통하여 구세사를 기념하는 동안 성모 마리아의 축일을 지내며, 그분께서 우리를 위하여 전구해 주시기를 청합니다. 그러나 성모 마리아에 대한 공경은 하느님에 대한 흠숭과는 다르다. 곧 성모님께서는 우리 신앙인의 모범으로, 하느님의 특별한 은총을 받으신 성인 중의 성인으로 특별한 공경을 받으시는 것입니다.


 


진행자: 본당마다 각각의 성화나 성상을 놓기도 하는데 이런 것들을 우상 숭배라고 할 수 있는지 알려주세요.


 


손석준 교수: 교회는 성화상(성화와 성상을 함께 일컫는 ) 대해 다음과 같이 가르치고 있습니다성화상이 마치 대단한 신비를 가진 어떤 것이어서 그것을 흠숭하는 것이 아니라성화상이 하느님께 대한 믿음을 더욱 굳게 하고주님을 찬미하게 하는데 도움을 주며, “창조주 하느님을 거룩하게 모방하고가톨릭 경신례와 신자들의 교화와 신심과 종교 교육에 이바지하는”(전례헌장, 127것이기 때문에 공경하는 것입니다이렇듯 교회는 성화상 공경에 대해 가르치고 있지만다른 한편으로는 성화상 자체만을 지나치게 공경하거나성화상을 통해 건전한 신심에 빠져들지 않도록’(전례헌장, 125특별한 주의를 기울이라고 가르칩니다. 여러 성화상들 가운데 으뜸은 단연 그리스도의 ‘십자고상(十字苦像)’이다. ‘고상(苦像)’이라고도 불리는데 이는 ‘십자가에  박힌 그리스도의 고통을 나타내는 조각상 뜻합니다개신교에서는 예수님의 고통스러운  모습마저도 우상이라고 하여 거부하고 있는데그래서 개신교 십자가에는 예수님의 형상이 없이 십자가만 있는 것입니다


 


진행자: 성인들의 성화상 중에서는 성모상(聖母像) 가장  공경을 받고 있는데성당에서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천주교 신자들은 집에 성모상을 모셔 두고  앞에서 묵주기도 등 기도를 드리는데 그 이유에 대해서 알려주세요.


 


손석준 교수: 분명한 것은 성모상 앞에서 기도한다고 하여 성모님께서 은총을 주시기를 청하거나성모님을 주님으로 모시고 흠숭하는 것은 결코 아닙니다이러한 기도는 주님을 향한 흠숭과 찬미를 성모님과 함께 드리는 것으로우리의 아룀을 그리스도의 어머니이신 성모님께서 전구해 주시기를 청하고나아가 우리들의 어머니로서 우리를 보호해 주시기를 청하는 것입니. 성모상과 다른 성인들의 성화상 또한 우리가 그분들의 삶을 되새기며 하느님께 대한 더욱 굳은 신앙을 갖게 도와주는 표지인 것입니다.


 


진행자: 성모성월하면 성모의 밤이 떠오르는데요. 성모성월에 교회의 공적인 예식은 뭐가 있나요?


 


손석준 교수: 성모 성월은 전례력 안에 자리했지만보편교회가 규정한 전례 예식은 따로 없습니다본당 공동체에서 매일 공적으로 묵주기도를 바치고특별히 ‘성모의 ’ 행사를 마련해 말씀 전례와 성모 호칭 기도시낭송꽃과  봉헌 등으로 성모께 대한 공경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진행자: ‘성모의 밤행사는 교회의 공적인 행사가 아니군요. 교수님, 5월 성모성월을 시작하는 51일을 노동자 성 요셉의 기념일이었습니다. 지나긴 했지만 기념일에 대해서 짚어주세요.


 


손석준 교수: 요셉 성인은 성모 마리아의 배필이며, 예수님의 양아버지입니다. 목수로 일한 성인은 오늘날 노동자의 수호자로 공경 받고 있습니다. 요셉은 의로운 사람이었습니다(마태 1,19 참조). 그는 꿈에서 하느님의 계시를 받고서 마리아를 아내로 맞아들이고, 아기 예수와 그 어머니 마리아를 보호하려고 멀리 이집트까지 피해 갔습니다. 1955년 비오 12세 교황은 해마다 51일을 노동자 성 요셉의 기념일로 지내도록 선포하였습니다.


 


진행자: 그리고 이번 주일은 생명주일이기도 했습니다?


 


손석준 교수: 한국천주교회는 1995년부터 매년 5월 마지막 주일에 생명의 날을 지내왔는데, 2011년 주교회의 춘계 정기총회에서 이름을 생명주일로 바꾸고 날짜도 5월 첫 주로 변경하였다. 이는 인간의 존엄성과 인간 생명의 불가침성을 수호하며, 보다 적극적으로 이 땅에 생명의 문화를 건설하기 위함이다.


생명 운동 기도문을 바친다.


 


진행자: 지난 시간에 대송에 대해서 알려주셨지만, 주일 미사에 불참한 경우 주님의 기도 33번으로 대신할 수 있을까요?


 


손석준 교수: 주님의 기도를 33 바치는 경우도 있는데 이는 공식적인 지침은 아닙니다이 알 수 없는 전통은 아마도 오래 전에 성당이 많지 않던 시절, 게다가 교통편도 거의 없던 시절에 폭우나 폭설로 주일 미사에 못 갔던 신자들이 나중에 고해성사를 했더니 사제가 알려준 지혜로운 조언에서 비롯된 것이 아닌가 추정해 볼 수 있습니다. 이런 지역적 특수 상황들을 지역 교회의 주교가 알게 되어 한시적으로 지침을 내려준 것이라 보면 좋겠습니다.


 


<저작권자(c)광주평화방송,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번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파일
395 ‘미혼모 쉼터’ 목포 성모의집, 3일 기공식 열려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3 100
394 <R><순교자성월 연속보도-2>‘순교자성월에 떠나는 교구 순교성지’-나주 무학당 순교성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3 53
393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미사보 및 미사 전 주례사제의 기도'(2)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3 53 -
392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미사보 및 미사 전 주례사제의 기도'(1)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3 45 -
391 <R><순교자성월 연속보도-1>‘순교자성월에 떠나는 교구 순교성지’-순교자성월 의미와 광주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2 84
390 <선교> '나주무학당순교성지 순례'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9/02 81 -
389 한국 첫 사제 ‘성(聖)김대건 안드레아’ 창작무용극 광주서 선보여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30 81
388 천주교광주대교구, 다음달 20일까지 ‘제8회 주교님과 함께하는 도보성지순례’ 참가자 모집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8 148
387 천주교광주대교구 진월동본당, 24일 ‘은혜의 날’...성령신심미사 봉헌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2 199
386 천주교광주대교구 생명운동본부, 다음달 5일 5·18민주광장서 ‘정신건강 테마부스’ 운영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7 115
385 <선교> '세계 가톨릭과 한국 가톨릭 소식'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2 107 -
384 주교회의 생태환경위, 다음달 1일 ‘피조물 보호 위한 기도의 날’ 맞아 ‘평화 위한 기후행동 동참’ 촉구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2 112
383 목포가톨릭대, 2020학년도 수시 신입생 모집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2 62
382 주교회의 문화예술위, ‘제23회 가톨릭 미술상’ 후보작 공모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2 47
381 ‘한반도 평화’ 위해 세계 종교계 힘 모은다...19일 세계종교인평화회의 개막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19 103
380 <선교> 어느 교리교사가 안내하는 전례상식-‘성가대 및 미사 거행 시 준비사항’(2) 광주가톨릭평화방송 2019/08/20 90 -
[처음] [이전5] [1] 2 [3] [4] [5] [다음5] [마지막]